• 신섭비주얼1
  • 신섭비주얼2
  • 신섭비주얼3

별자리 보기

HOME > 커뮤니티 > 별자리 > 보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3-06-18

조회수18,497

제목

처녀자리 - 봄철 별자리

처녀 자리 : ‘아스트라이아’와 ‘페르세포네’의 신화

제우스 신과 거인 타이탄족의 여신 테미스 사이에서 태어난 아스트레아는 정의의 여신이었다. '금의 시대'에는 신과 사람들이 어울려 지상에서 살고 있었다. 그러나 얼마 후 지상에 계절이 생기고 농업이 시작되면서 사람들 사이에서 분쟁과 싸움이 일어나자 신들은 지상을 버리고 하늘로 돌아가 버렸다. 그러나 아스트레아만은 인간을 믿고 지상 살면서 열심히 정의의 길을 설명하였다. 이 시대를 '은의 시대'라 한다. 이윽고 '동의 시대'가 되자 인간은 거짓과 폭력을 일삼게 되어 친구와 부모 형제들까지도 피를 흘리며 서로 죽이게 되자, 아스트레아도 끝내 참지 못하고 하늘로 돌아가 버렸다. 처녀자리는 이 아스트레아의 모습이라고 한다.

그런데 실은 아스트레아는 '별'이라는 뜻이다. 보통 서양에서는 정의의 여신이 칼과 천칭을 들고 있으나, 옛 별자리 그림의 처녀자리는 보리 이삭을 든 여신의 모습이 그려져 있다. 여기서 이 여신은 식물의 싹틈과 곡물의 수확을 맡아보는 대지의 여신 데메테르라고도 하고, 또는 그의 딸 페르세포네라기도 한다.

대지의 여신 데메테르의 딸 페르세포네에 관한 이야기는 다음과 같다.

페르세포네는 지하세계의 왕인 하데스의 마음을 사로잡을 정도로 아름다운 여인이었다. 페르세포네의 아름다움에 반한 하데스는 그녀를 납치하여 자신의 아내로 삼았다. 페르세포네는 지하세계에서 부족할 것 없는 생활을 하였지만 가끔씩 땅위의 풍경들을 생각할 때면 깊은 슬픔에 잠기곤 하였다. 한편 페르세포네가 지하세계로 납치된 후 딸을 잃은 데메테르는 비탄에 빠졌고 토지의 여신이 슬퍼하자 대지는 황폐해졌고 사람과 동물들이 살 수 없는 지경에 이르게 되었다. 신들의 왕인 제우스는 이를 방관할 수 없어 지하세계의 왕이자 자신의 형인 하데스를 설득하였다. 결국 제우스의 도움으로 페르세포네는 일 년의 반 동안만 지하세계에 있고 나머지 반은 지상에서 어머니와 함께 지낼 수 있게 되었다. 딸을 만나게 되어 데메테르의 슬픔이 가시게 되면 땅은 다시 활기를 찾게 된다. 봄이 되면 동쪽하늘로 떠오르는 처녀자리는 지하세계에서 올라오는 페르세포네의 모습인 것이다.  


처녀 자리 은하단에는 200개의 은하가

 학명

 Virgo

 약자

 Vir

 위치

 적경

 13h 20m

 적위

 -2°

  주요 구성별 

 학명

 고유명

 위치

 밝기(등성)

 색깔

 거리(광년)

 αVir

 Spica

 보리 이삭

 1.0

 하얀색

 220

 βVir

 Zavijva

 개집, 모퉁이

 3.8

 연한노란색

 32

 γVir

 Porrima

 예언, 출산의 여인

 2.8

 하얀색

 32

 δVir

 

 포도따는 여인

 3.4

 주황색

 180

 εVir

 Vindemiatrix

 

 2.9

 노란색

 90

 ιVir

 Syrma

 치마의 옷자락

 4.2

 

 75




스피카(α별)
스피카란 '곡물의 이삭'이라는 라틴어인데, 여신이 손에 든 보리 이삭이 빛나고 잇다. 이 별자리가 나타나면 파종의 시기가 가까워진 것이므로 농사와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다. 스피카의 푸른빛은 표면 온도가 20000℃이상인 고온 때문이다. 거리는 약 250광년이며, 스펙트럼을 조사하면 어두운 반성을 지닌 연성임을 알 수 있는데 이는 큰곰자리 미자르에 이어 두 번째로 발견된 분광 쌍성이다. 베타별 바로 옆에 천구상의 추분점이 있다.
처녀자리 은하단
처녀 자리는 머리털자리와 함께 은하계 밖의 은하나 은하단이 많이 발견되는 곳으로, 처녀자리 은하단은 200개정도 은하가 한 무리가 된 거대한 은하단이다. 우리로부터의 거리는 약 6000만 광년의 거리에 잇다. 그리고 약1180km의 속도로 우리에게 멀어져 가고 있다.
M49(NGC4472)
8등급의 타원은하로 처녀자리 은하단의 중앙에서 약간 떨어져 있다. 처녀자리 은하중 밝고 큰편에 속하며 100mm망원경으로 구상성단과 같은 모습으로 보인다. 지름은 5만 광년이고 지구에서 7000만 광년쯤 떨어져 있다. 질량은 우리 은하의 5배쯤 무척 조밀한 은하이다.

M58(NGC4579)은 막대나선은하로, 처녀자리 은하단에서 아래쪽에 있다.쌍안경으로 천체들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고, 100mm망원경으로 희미한 타원 모습을 볼 수 있다.

M59(NGC4621)는 타원은하로 100mm망원경에서 뿌연 원반을 볼 수 있다.

M60(NGC4649)은 밝은 타원은하로 100mm망원경으로 둥글고 뿌연 핵을 볼 수 있으며, 서쪽에 붙어있는 다른 은하와 이중 은하처럼 보인다.

M61(NGC4303)은 감마별에서 북서쪽으로 올라가면 찾을 수 있는 커다란 나선은하이다.100mm망원경으로 긴 중심부를 확인할 수 있다.
M84(NGC4374), M86(NGC4406)
처녀자리은하단의 중심에 있는 밝은 타원은하의 쌍으로 서로 17'쯤 떨어져 있다. 작은 망원경으로보면 두 은하가 아주 비슷하게 보이며,100mm이상의 망원경으로 보아야 두 은하 모두 구상성단처럼 보이며 M84가 더 밝게 보인다. 대부분의 은하들이 우리 은하에서 멀어지고 잇는데 반해 M86은 우리 은하 쪽으로 접근하고 잇는 은하이다. 이 은하의 쌍은 처녀자리 은하단의 다른 은하들을 찾는 열쇠가 되는 은하들이므로, 먼저 확인하는 것이 좋다.
M87(NGC4486)
강한 전파를 내보내는 전파 은하로 유명하다. 또한 처녀자리 가운데서 제일 강한 전파 천체(라지도 별)이므로 처녀자리 A라고도 부른다. 이 은하는 우리로부터 약 5억 광년이나 떨어져 있는데도 보통 은하의 수만 배, 태양이 내보내고 잇는 빛과 열의 천체 에너지보다 1억배나 되는 전파를 내보내고 있다.

M89(NGC4552)는 M87로부터 동쪽으로 약 1°떨어진 커다란 타원은하로 100mm이상의 망원경으로는 중심부의 타원형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M90(NGC4569)는 M87과 M89 와 삼각형을 이루는 거대한 막대나선은하이다. 100mm이상의 망원경으로 보면 밝은 타원형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M104(NGC4594)
커다란 막대나선은하로, 은하 중심핵이 무척 밝고 크며 암흑 성운의 띠가 은하의 가운데를 가로 지르고 있어 '검은띠'은하라고 불리거나, 그 형태가 멕시코인들이 쓰는 차양이 넣은 모자 비슷한 모양을 하고 있어 '손브렐로 은하'하고도 부른다.
 

 

출처 한국천문연구원 /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미투데이 공유
  • 요즘 공유
  • 인쇄하기
 
  회원가입 사이트맵
하단로고

법인명: 문경천문대(주) / 대표: 염경진 / 사업자등록번호: 215-86-26381 / 통신판매업신고: 2014-경북문경-00017호

펜션 내비주소: 경북 문경시 문경읍 활공장길 122 (고요리 72-4) Email: blessvill@gmail.com
천문대 내비주소: 경북 문경시 문경읍 활공장길 80 (고요리 436-2)

단체상담문의 :  펜션 010-6305-6646  천문대 010-9092-8888  (10:00 ~ 17:00 / 점심시간 12:00 ~ 13:00)

Copyright (c) 2018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